바이블타임 소개

지금은 바이블타임!

미션 & 비전

BibleTime 선교회는 원바디(OneBody) 한몸프로젝트를 시작으로
전세계 모든 사람이 날마다 풍성한 말씀의 은혜를 누릴 수 있도록
성경을 보급하는 초교파 국제 선교단체입니다.

사명

그리스도의 말씀이 너희 속에 풍성히 거하여
Let the message of Christ dwell among you richly

세계복음화와 하나님 나라 완성을 위한 전략적 엔진

권서인 이야기

맨 처음 우리나라에 성경이 어떤 방법으로 들어 왔을까요?
1882년 ‘쇄국’의 분위기가 가시지 않았던 시절, 성경의 유입이 매우 위험했기에 누가복음과 요한복음을 필두로 한글 쪽 복음을 만주에서 인쇄하여 한국인 초기 전도자 ‘매서인’들을 통해 국내로 은밀히 배포하기 시작하였습니다.

따돌릴 틈 없이 조여오는 감시와 삼엄한 경비로 인해 목숨을 내건 감행이었지만 생명책인 성경을 한국으로 들여오기 위해 매서인들은 끊임없이 뛰었습니다.

엄중한 국경 경비 때문에 압록강을 넘지 못하고 눈물을 흘리며 성경을 불에 태우고 그 재를 압록강에 뿌린 이성하.

500권의 성경을 갖고 국내에 들어오다 검문소 관리인에게 붙잡힌 서상륜. 그에게서 압수한 성경을 읽고 하나님을 만난 관리인, 결국 서상륜의 성경배포를 돕기 위해 자신의 두루마리 소매 속에, 헐렁한 바지 속에 성경을 넣어 그에게 직접 찾아간 이야기까지.

이들은 모두 성경을 ‘잿물’처럼 마시고 깨끗함을 입은 자들이자 한국 교회의 ‘비료’였습니다. 지금의 우리 세대들이 언제든 말씀을 먹을 수 있는 까닭은, 목숨을 내걸고 뛰어다닌 한국인 신자 ‘매서인’들의 희생이 있었기에 가능한 것입니다.

BibleTime은 바로 이 ‘매서인’의 희생을 기억하고 이어받아 귀한 말씀읽기 사역에 동참하여 함께 뛰려고 합니다. 성경은 많지만 쉽게 읽지 못하는 이 시대에 말씀이 들어갈 수 있도록 끊임없이 연구하고 뛰어다니겠습니다.

말씀을 먹고, 말씀을 사랑하고, 말씀으로 살아내고 싶으신가요?
그렇다면 바이블타임 입니다!